#피부건조증 다시마 추출 다시마에센스로 해결하자 #



밝은 햇살, 청명한 하늘, 선선한 바람. 
가을은 활력 있는 생활을 하기에 더없이 좋은 계절이다. 

하지만 직장인 김주연씨(32)는 가을이 두렵다. 
피부건조증 때문에 온몸은 물론 두피까지 가려워 
여기저기 긁적이다 잠을 설치는 일이 
비일비재하기 때문이다. 


이처럼 피부건조증은 단순한 질병 같지만 
가려움증 때문에 숙면을 취하지 못하거나 집중력을 
저하시켜 생활에 큰 지장을 초래하기도 한다. 

심하게 긁은 부위는 염증을 일으켜 
또다른 피부 감염을 야기할 우려가 있다. 
피부건조증은 한마디로 피부가 건조해서 생기는 병. 
살갗을 통해 빠져나가는 수분이 흡수되는 
수분보다 많을 때 발생한다. 
가을 피부는 특히 건조증에 시달리기 십상이다. 


이는 건조하고 바람이 많은 가을 날씨 탓이다. 
여름철 강한 햇살과 도심의 지저분하고 
더운 공기는 피부를 검게 태우고 두꺼운 각질을 만든다. 
피부가 이렇게 지친 상태에서 찬바람을 맞으면 
피지 분비가 줄어들어 피부 보호막이 생기지 
않아 수분이 증발하는 것이다. 

수분이 증발하면 피부가 건조하고 거칠어지며 
주름이 생기는 등 피부 노화도 빨라진다. 
특히 최근 들어 피부건조증으로 인해 
가려움증을 호소하는 환자가 늘고 있는데, 
이는 생활 습관의 변화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 

아파트에 거주하는 사람이 늘면서 
거의 매일 샤워를 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처럼 목욕을 자주 하게 되면 피부는 건조해진다. 
수분이 증발하면서 피부 표면에 있는 기름기와 
수분을 빼앗아가기 때문이다. 
피부를 지나치게 문지르고 비누나 보디클렌저를 
많이 사용하는 목욕 습관도 피부건조증을 일으키는 요인이다. 

이밖에도 피부건조증은 유전적 요인, 
아토피 피부염, 만성 피부 습진, 
피부 노화 등과 같은 피부 질환, 
갑상선이나 간, 신장 질환, 종양 등과 같은 
전신 질환으로도 생길 수 있다. 

한방에서는 ‘피부의 신진대사 기능 저하’와 
폐 기능 약화’를 피부건조증의 한 원인으로 보기도 한다. 
폐는 호흡을 통해 외부의 새로운 계절 변화를 받아들이고 
이를 온몸의 기운으로 보내주는 중요한 기관이다. 

그런데 폐가 약하면 가을철 심한 일교차에 적응하지 못해 
잦은 감기와 비염, 피부건조증이 생긴다는 것이다. 
이밖에 당뇨병, 신부전과 같은 전신성 질환이 있는 경우에도 
가을이 되면 피부가 더욱 건조해지고 가려움증이 악화될 수 있다. 


#피부건조증 가을이면 찾아오는 불청객 #
다시마 추출 다시마에센스로 해결하자 

http://me2.do/F2G6LNPO


#피부건조증 다시마 추출 다시마에센스로 해결하자 #


+ Recent posts